'라스' 성동일, “희원이를 좋아했다” 먼저 대쉬 고백! 세상 여린 ‘반전캐’ X 알쓰 김희원 매력은?
'라스' 성동일, “희원이를 좋아했다” 먼저 대쉬 고백! 세상 여린 ‘반전캐’ X 알쓰 김희원 매력은?
  • 장혜진 기자
  • 승인 2020.09.29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사진=MBC ‘라디오스타’

배우 성동일과 김희원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찐 형제 케미'를 뽐낸다. 성동일은 '겉바속촉' 매력인 김희원에게 먼저 대쉬(?)했다고 고백하며 김희원의 '반전캐' 매력을 널리 자랑한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특히 성동일은 후배 김희원이 외모와 달리 알쓰(알콜 쓰레기)라는 점부터 여리고 착한 심성 때문에 일주일 속앓이 후 후배 여진구에게 사과한 사연까지 폭로할 예정이어서 추석 특집 '라디오스타'를 향한 기대감을 높인다.

오는 30일 수요일 밤 10시 4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안수영 / 연출 최행호)는 추석을 맞이해 가족 같은 케미를 자랑하는 백일섭, 이유비, 성동일, 김희원과 함께하는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라스’만 같아라’ 특집으로 꾸며진다. 스페셜 MC로 새신랑 박성광이 함께한다.

성동일과 김희원은 예능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찐 케미를 뽐내고 있다. 예능 ‘바퀴 달린 집’에서 형제 같은 모습으로 웃음을 선사한 두 사람은 오늘(29일) 개봉한 가족 영화 ‘담보’에서는 사채업자 콤비로 활약한다.

성동일은 김희원과 일로 만난 사이를 넘어 서로의 등을 밀어주고 명절에도 집을 찾는 찐 선후배 사이임을 자랑하더니 “희원이를 좋아했어요~”라며 먼저 후배에게 대쉬(?)했다고 고백한다.  

특히 성동일은 김희원이 영화 ‘아저씨’, ‘불한당’ 등 여러 작품에서 악역을 연기해 생긴  겉으로 보이는 센 이미지와 달리 속은 촉촉하고 착한 후배라며 ‘반전캐’ 김희원의 매력을 나서서 자랑한다고 해 두 사람의 케미를 기대하게 한다.

성동일은 “맥주를 한 수저도 못 먹어요~”라며 김희원이 보기와 달리 ‘알쓰(알코올 쓰레기)’라는 사실과 여리고 착한 마음씨를 가진 김희원이 후배 여진구에게 미안한 마음에 일주일 속앓이 후 전화를 걸어 사과했던 에피소드까지 탈탈 털어놓을 예정이다.

또 함께 예능에 출연해 입만 열면 “희원아~”를 외쳤던 ‘희원 앓이’의 반전 내막까지 고백할 예정이어서 궁금증을 키운다.

한편 녹화 내내 샤이한 매력을 자랑하던 김희원은 슬쩍 비추는 리액션만으로 ‘라스’ MC들을 환호하게 했다고 해 그의 활약을 기대하게 한다. 또 김희원은 술 대신 커피만 1,2,3차를 즐기는 ‘희원 스타일’ 절친 배우 라인업을 공개해 현장에 있던 모두를 수긍하게(?) 만들었다고 전해져 그의 절친은 누구일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성동일의 ‘반전캐’ 후배 김희원 자랑 에피소드는 오는 30일 수요일 밤 10시 40분에 공개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