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0-05 12:37 (수)
‘최강야구’ 경남고, 2차전 임하는 비장한 각오 “쉽지 않다는 것 보여줄 것”
‘최강야구’ 경남고, 2차전 임하는 비장한 각오 “쉽지 않다는 것 보여줄 것”
  • 민재식 기자
  • 승인 2022.09.16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예능 프로그램 ‘최강야구’
사진=JTBC 예능 프로그램 ‘최강야구’

최강 몬스터즈가 경남고등학교와 빗속 치열한 수중전을 예고했다.

오는 19일 월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최강야구’ 15회에는 2022 황금사자기 우승팀 경남고등학교와 2차전을 치르는 최강 몬스터즈의 모습이 그려진다.

경남고와 1차전에서 5대 1의 승리를 거둔 최강 몬스터즈는 기세를 몰아 스윕에 도전한다. 특히 이번 경기에 승리할 경우 최강 몬스터즈는 팀 창단 첫 5연승 달성이라는 의미 있는 기록을 남길 수 있기에 승리를 향한 의지를 불태운다.

이에 이승엽 감독은 지난 경기에 부진한 선수들을 향해 “생각하면서 플레이했으면 좋겠다. 너무 안심하지 않았으면 한다”라는 따끔한 경고를 날린다. 더불어 선발 라인업에도 대거 변화를 주며 선수들이 스스로 슬럼프를 탈출할 수 있는 ‘믿음’과 ‘선택’을 보여준다고.

하지만 연속 경기를 앞둔 최강 몬스터즈에게 콜드패의 악몽이 떠오른다. 그동안의 2패는 모두 연전 2차전에서 발생했고, 특히 충암고와의 2차전에서는 10점의 격차로 콜드패까지 당했기 때문이다. 선수들의 체력과 집중력이 관건인 가운데, 급기야 비까지 쏟아지며 한 치 앞도 예상할 수 없는 수중전이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2차전에 임하는 경남고 선수들은 “저희가 쉽지 않다는 것을 보여 드리겠습니다. 각오하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라고 그 어느 때보다 비장한 각오를 드러낸다. 1차전 패배 이후 각성한 경남고는 최강 몬스터즈를 거세게 몰아칠 것으로 예상된다. 급기야 최강 몬스터즈는 연속되는 수비 실책에 위기에 직면한다고. 과연 최강 몬스터즈가 이 위기를 극복하고 창단 첫 5연승이라는 금자탑을 쌓을 수 있을지, ‘최강야구’ 본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JTBC 예능 프로그램 ‘최강야구’ 15회는 오는 19일 월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