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0 14:42 (수)
환경실천연합회, 도심 하천 수질 보호 위한 시민참여 모니터링 활발
환경실천연합회, 도심 하천 수질 보호 위한 시민참여 모니터링 활발
  • 우경선 기자
  • 승인 2022.08.04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실천연합회가 공개한 수질 모니터링 활동
환경실천연합회가 공개한 수질 모니터링 활동

환경실천연합회(이하 환실련, 회장 이경율)가 서울시, 한강수계관리위원회와 함께 수도권 도심 하천을 모니터링하며 수질 보호 활동을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집중 수질 모니터링은 서울시 한강수계 하천인 △도림천 △불광천 △샛강 △우이천 △정릉천을 중심으로 총 5개의 항목(COD, pH 등)의 수질검사와 하천에 서식하는 동·식물을 확인했다.

더욱이 이번 활동은 시민들이 직접 참여해 하천별 오염 원인을 파악하고, 오염물질 유입을 사전에 차단하는 실천 시스템을 구축해 생태하천 조성에 도움을 준다.

활동에 참여한 김동준 씨는 “하천의 직접적인 수질 개선에 참여해 뿌듯함을 느낌과 동시에 한번이 아닌 능동적인 기후 행동 실천으로 이어지는 밑거름이 된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환실련은 현재 하천 오염을 인지하고 개선의 필요성을 느끼는 시민 200가구와 함께 EM 흙공 정화 활동 등을 실천하는 ‘온택트 하천 수호대’를 운영하며 도심 하천의 수질 개선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