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30 15:13 (목)
알라딘, 2022년 ‘물고기는 존재하지 않는다’ 상반기 베스트셀러 1위
알라딘, 2022년 ‘물고기는 존재하지 않는다’ 상반기 베스트셀러 1위
  • 민재식 기자
  • 승인 2022.06.23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라딘의 올해 상반기 베스트셀러 1위에 오른 ‘물고기는 존재하지 않는다’
알라딘의 올해 상반기 베스트셀러 1위에 오른 ‘물고기는 존재하지 않는다’

인터넷 서점 알라딘은 2022년 상반기 국내도서 판매량을 종합한 결과, ‘물고기는 존재하지 않는다’(룰루 밀러, 곰출판)가 상반기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고 23일 밝혔다.

‘물고기는 존재하지 않는다’는 미국 방송계의 퓰리처상이라 불리는 피버디상(Peabody Awards)을 수상한 저자 룰루 밀러의 첫 책으로 자연계에 질서를 부여하려 한 19세기 과학자 데이비드 스타 조던의 삶을 흥미롭게 좇는다. 미국에서는 워싱턴포스트, 북라이엇, 내셔널퍼블릭라디오NPR, 시카고 트리뷴, 스미소니언 선정 2020년 최고의 책으로 꼽힌 바 있다. 국내에는 2021년 12월 출간돼 서점과 언론이 주목을 받은 후 한 유튜브 채널에 소개되며 전주 대비 판매량이 8배 이상 급상승을 하기도 했다. 이후 해당 도서를 읽어본 독자들의 입소문을 타고 판매량이 올라 2월 한 달간 알라딘 종합 베스트셀러 1위를 유지했으며, 현재도 종합 베스트셀러 20위 내 자리하는 등 꾸준히 판매량이 유지돼 상반기 전체 판매량 1위를 차지했다. 해당 도서의 주 구매층은 20~30대로 전체 구매자의 61.2%이다.

알라딘 과학 담당 권벼리 MD는 “최근 수년간 팬데믹 속에서 우울과 허무가 일상을 지배했다. 물고기는 존재하지 않는다는 삶의 모든 것이 무너졌다고 생각했을 때 비로소 펼쳐지는 자유롭고 아름다운 세계를 보여준다”며 “지친 마음과 무력감을 딛고 일어설 수 있도록 하는 책의 빛이 많은 독자에게 영감을 줬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상반기 판매량 2위는 ‘불편한 편의점’(김호연, 나무옆의자)이 차지했다. 불편한 편의점은 일상적 현실을 위트 있게 그려낸다는 평을 받는 김호연 작가의 소설로, 2021년 4월 출간돼 독자들의 꾸준한 호응이 이어져 2022년에도 높은 판매량을 유지했다. 청파동 골목 모퉁이에 자리 잡은 작은 편의점을 배경으로 제각기 사연이 있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아낸 이 소설은 힘겨운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 이웃들의 삶의 속내와 희로애락을 따뜻하고, 유머러스한 문체로 담아내 독자들의 공감을 이끌어냈다. 주 구매자는 40대로 전체 구매자의 43.5%를 차지하고 있다.

3위는 김영하 소설가의 ‘작별인사’(김영하, 복복서가)가 차지했다. 작별인사는 김영하 소설가가 ‘살인자의 기억법’ 이후 9년 만에 내놓는 장편소설로 4월 말, 예약 판매 개시와 함께 높은 판매량을 기록, 단숨에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 2개월 판매량 합산만으로도 상반기 베스트셀러 3위에 올랐다. 팬데믹 이후의 근미래를 배경으로 한 이 소설은 김영하 특유의 날렵하고 지적인 문장, 속도감 있는 이야기 전개로 오랫동안 김영하 작가의 장편소설을 기다렸던 독자들의 호응을 받고 있다. 주 구매층은 40대로, 전체의 39.2%이다.

한편 이어령 전 장관이 마지막으로 들려주는 삶과 죽음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인터뷰집 ‘이어령의 마지막 수업’은 상반기 베스트셀러 4위에 올랐다. 지난해 10월 출간된 이 책은 올 2월 이어령 전 장관이 세상을 떠나며 다시 한번 주목받았다. 애플TV 화제의 드라마 원작 ‘파친코 1’, ‘파친코 2’도 각각 상반기 6위, 7위로 큰 인기를 얻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