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0 14:42 (수)
KMI한국의학연구소, 취약계층 청소년 건강 돌보고 희망 응원
KMI한국의학연구소, 취약계층 청소년 건강 돌보고 희망 응원
  • 이미성 기자
  • 승인 2022.06.14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MI, 빅드림과 협력해 취약계층 청소년 진로 멘토링 활동비 등 지원… 무료 건강검진도 병행
왼쪽부터 최영철 빅드림 국장, 주용학 빅드림 명예이사장, 김순이 KMI사회공헌위원장(KMI 명예이사장), 이상호 KMI 이사장, 윤선희 KMI사회공헌위원회 이사 등 관계자들이 행사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최영철 빅드림 국장, 주용학 빅드림 명예이사장, 김순이 KMI사회공헌위원장(KMI 명예이사장), 이상호 KMI 이사장, 윤선희 KMI사회공헌위원회 이사 등 관계자들이 행사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KMI한국의학연구소(이사장 이상호, 이하 KMI)가 취약계층 청소년들의 건강을 돌보고 꿈과 희망을 심어주기 위한 사회공헌 사업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KMI는 10일 광화문 재단본부에서 사단법인 빅드림과 ‘취약계층 청소년 및 청소년 지도자 후원사업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사회공헌 활동은 미래 주인공인 청소년들의 건강증진과 의료복지 향상에 기여하고 올바른 청소년 문화 정착에 도움을 주기 위해 추진됐다.

KMI는 다문화가정 아동청소년 희망 멘토링, 특성화고 청소년 진로 멘토링 등 빅드림이 추진하는 다양한 취약계층 청소년 지원사업에 대한 멘토링 활동비를 후원하고, 취약계층 청소년 및 청소년 지도자에 대한 무료 건강검진 등 총 2500만원을 지원한다.

이날 전달식에는 빅드림 주용학 명예이사장, 최영철 국장, 김순이 KMI사회공헌위원장(KMI 명예이사장), 이상호 KMI 이사장, 윤선희 KMI사회공헌위원회 이사 등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김순이 KMI사회공헌위원장은 “대한민국의 미래 주인공인 청소년들이 몸과 마음 모두 건강하게 성장해 우리 사회가 필요로 하는 인재가 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후원 사업을 진행하게 됐다. 앞으로도 취약계층 청소년들의 꿈과 희망을 적극적으로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KMI한국의학연구소는 1985년 설립된 건강검진기관으로 현재 서울 3곳(광화문, 여의도, 강남)과 지역 4곳(수원, 대구, 부산, 광주) 등 전국 7개 지역에서 건강검진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질병의 조기 발견과 예방, 국민건강 증진을 위한 활동과 더불어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