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존, 2분기 영업이익 140억원…전년동기 대비 42.6% 증가
골프존, 2분기 영업이익 140억원…전년동기 대비 42.6% 증가
  • 민재식 기자
  • 승인 2020.07.27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2분기 연결 매출액 722억원, 전년동기 대비 18.9% 증가
골프존파크 가맹 사업 가속화 및 스크린골프 라운드 수 증가로 인한 실적 성장 눈길
GDR 아카데미를 통한 하반기 실적 성장 기대…올해 안에 전국 95개 매장 오픈 등 지속적으로 사업 확대해 나갈 예정
골프존 CI
골프존 CI

스크린골프 전문기업 ㈜골프존(각자 대표이사 박강수 최덕형, 215000)이 올해 2분기 잠정실적을 발표했다. 매출은 722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18.9%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140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42.6% 증가했다.

2020년 상반기 누적 기준으로도 매출액은 전년 대비 19.5%, 영업이익은 19.0% 성장한 경영실적을 기록했다.

골프존 관계자에 따르면, 골프존의 2분기 경영 실적 호조는 골프존파크 가맹사업 확대에 따른 시스템 판매 매출 증가와 전년동기 대비 20% 증가한 스크린골프 라운드 수가 주요 요인이 된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골프존은 가맹 전용 스크린골프 시스템인 투비전플러스를 선보이며 골프존만의 차별화된 경쟁력과 발전된 기술력을 구축했다. 현재 투비전플러스를 통해 매년 약 5억원 규모의 다양한 이벤트 등을 진행하며 골퍼들로부터 스크린골프의 몰입감과 재미를 살린 제품이라는 평가를 얻고 있다.

해외 매출 역시 전년동기 대비 7.4% 상승하며 소폭 성장세를 보였다. 특히, 베트남 내에서 스크린골프 붐이 형성되면서 골프존의 스크린골프에 대한 인지도 상승과 판매량 증가 등 가시적인 성과로 이어지고 있다. 골프존 베트남 직영점은 현재 총 10여 개의 매장이 오픈 및 운영되고 있으며, 베트남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220%, 직전분기 대비 46.8% 성장했다.

골프존이 만든 실내 골프연습장 ‘GDR 아카데미’에 따른 하반기 실적 성장도 기대된다. LPGA 공식 골프 시뮬레이터로도 선정된 바 있는 ‘GDR 아카데미’는 GDR 시스템을 통한 스윙 분석, 전문적인 레슨코치, 예약 시스템, 시설 등에서 경쟁력을 인정받아 ‘2020 국가대표브랜드 골프 연습장 부문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골프존은 6월 말 기준 전국 86개의 GDR 아카데미 직영점을 출점했으며, 올해 안에 전국 95개의 매장(누계기준)을 오픈 및 운영해 지속적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골프존 기획실 박영선 상무는 “현재 필드 골프장 내장객 수와 스크린골프 라운드 수가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이러한 데이터는 스크린골프가 필드 골프의 대체재가 아닌 보완재 역할을 하고 있음을 방증하는 것으로 판단된다"라며, “또한, 골프존이 개발한 다양한 IT 네트워크 기술을 통해 날씨 및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스크린골프를 즐길 수 있다는 점이 국내외 골프 시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며, 앞으로도 끊임없는 골프 솔루션 기술 개발에 힘쓰며 골퍼들이 추구하는 다양한 스마트 골프 환경을 제시할 수 있도록 사업을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