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자, 글로벌 파트너와 협력해 소비자와 중소기업 위한 해외 결제 서비스 확대
비자, 글로벌 파트너와 협력해 소비자와 중소기업 위한 해외 결제 서비스 확대
  • 강경호 기자
  • 승인 2019.12.13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랜스퍼와이즈, ‘비자 다이렉트’ 통한 유럽 내 국제 송금 간소화 대열 합류
트랜스퍼와이즈는 전 세계에 우수한 비용 효율로 빠르고 투명하게 돈을 보낼 수 있도록 한다는 사명을 추구하고 있다. 비자 다이렉트를 통합함으로써 송금 프로세스를 더욱 용이하게 하고 그같은 사명을 달성하는 데 한발짝 더 다가서게 됐다
트랜스퍼와이즈는 전 세계에 우수한 비용 효율로 빠르고 투명하게 돈을 보낼 수 있도록 한다는 사명을 추구하고 있다. 비자 다이렉트를 통합함으로써 송금 프로세스를 더욱 용이하게 하고 그같은 사명을 달성하는 데 한발짝 더 다가서게 됐다

전 세계가 연결된 오늘날 소비자나 기업의 송금은 문자 전송만큼이나 간단하고 일상적인 활동이 되어야 한다.

하지만 많은 경우 소비자와 기업은 친구, 가족, 비즈니스 파트너에게 송금할 때 여전히 수작업을 통한 서류 기반 절차에 의존하고 있으며 높은 수수료와 현금을 준비해야 한다. 비자(Visa)는 실시간[1] 푸시 결제 솔루션으로 지난 해 송금 20억건[2]을 처리한 ‘비자 다이렉트(Visa Direct)’를 통해 파트너사 및 전 세계 고객과 더불어 급증[3]하는 송금 분야에서 절차를 간소화, 디지털화하는 한편 비용을 낮추는 데 힘쓰고 있다.

비자는 국제 결제를 위한 세계적 기술 기업인 트랜스퍼와이즈(TransferWise)가 직불 카드에 실시간으로 빠르고 안전하게 돈을 보낼 수 있는 추가 기능을 제공하기로 했으며, 이로써 비자의 전 세계 송금 파트너 생태계에 합류하게 됐다고 10일 발표했다. 이 통합 서비스는 스페인에서 먼저 제공되며 이후 루마니아, 헝가리, 체코공화국, 불가리아로 확대될 예정이다. 트랜스퍼와이즈는 고객이 수수료 구조를 사전에 명확히 이해하도록 함으로써 국제 송금 및 수신과 관련된 비용을 투명하게 공개하고 있다. 트랜스퍼와이즈는 비자와 협력을 지속하는 가운데 2020년 ‘비자 다이렉트’를 이용하는 서비스를 유럽과 전 세계에 확대 제공할 계획이다.

빌 셸리(Bill Sheley) 비자 부사장 겸 비자 다이렉트 담당 글로벌 본부장은 “기술은 사람들을 가깝게 이어주지만 일반 소비자와 소기업이 해외 송금을 할 때 여전히 해결되지 않은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트랜스퍼와이즈와 제휴로 고객사가 비자 다이렉트를 이용해 개인과 소기업의 해외 송금 및 수령을 안전하고 빠르게 수행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비자의 노력이 또다시 결실을 맺게 됐다”고 강조했다.

비자는 금융기관, 기술 파트너, EMQ, 머니그램(MoneyGram), 레미틀리(Remitly)와 같은 송금 업계 선도 기업들과 협력해 200여 국가에서 카드 전송 기능을 통해 계좌에 연결함으로써 전 세계에 비자 다이렉트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이 모든 과정이 하나의 연결 지점을 통해 이뤄진다.

크리스토 카르만(Kristo Käärmann) 트랜스퍼와이즈 공동 설립자 겸 최고경영자(CEO)는 “트랜스퍼와이즈는 전 세계에 우수한 비용 효율로 빠르고 투명하게 돈을 보낼 수 있도록 한다는 사명을 추구하고 있다”며 “비자 다이렉트를 통합함으로써 송금 프로세스를 더욱 용이하게 하고 그같은 사명을 달성하는 데 한발짝 더 다가서게 됐다”고 밝혔다.

비자는 최근 세계 최대급 독립 ACH 네트워크인 어스포트(Earthport)를 인수했다. 이로써 비자는 기존에 보유한 역량과 어스포트의 네트워크를 결합해 비자 다이렉트 고객이 단 한 번의 연결을 통해 은행 계좌를 가진 전 세계 고객 대다수에게 송금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게 됐다. 비자는 전 세계 수천여 금융기관과 수십억 사용자에게 가히 ‘네트워크의 네트워크’라 할 단일한 연결 지점을 제공한다는 목표를 추구하고 있으며 이 같은 지원은 그 핵심 요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