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유리, 신혼여행 사진 노출 논란...직접 해명해
서유리, 신혼여행 사진 노출 논란...직접 해명해
  • 강경호 기자
  • 승인 2019.10.02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유리 해명/사진=서유리 인스타그램
서유리 해명/사진=서유리 인스타그램

성우 겸 방송인 서유리가 신체 특정 부위가 노출됐다는 주장이 제기된 사진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달  29일 서유리의 신혼여행 사진이 화제가 됐다. 비키니 화보를 연상시키는 서유리의 사진은 공개 와 함께 단번에 시선을 사로잡았다.

공개 사진 속 서유리는 수영복 차림으로 쏟아지는 물을 맞으며 즐거운 미소를 짓고 있다.

하지만 일부 누리꾼들이 신체 특정 부위가 노출된 것 아니냐고 지적하면서 논란이 커졌다.

이에 서유리는 "전부 검토해보고 올린 사진이라 그럴 리 없다. 저 날 속옷도 다 잘 챙겨 입고 찍은 사진이다. 잘못 보신 겁니다"라고 해명했다.

서유리는 지난 8월 최병길 PD와 결혼했다. 결혼 후에도 MBC 표준FM ‘모두의 퀴즈 생활, 서유리입니다’ DJ로 활동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