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식당2', 경주 분식집 편은?
'강식당2', 경주 분식집 편은?
  • 이호림 기자
  • 승인 2019.06.03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식당2(사진=tvN)
강식당2(사진=tvN)

경주에서 촬영중인 '강식당2'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일 재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강식당2'에서는 강호동, 이수근, 은지원, 안재현, 송민호, 피오가 경주에서 식당을 운영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멤버들은 본격적인 식당 운영에 앞서 회의를 하며 메뉴를 직접 정했다. 중식 등 여러 가지 후보가 있었지만 분식으로 최종 결정했다. 주메뉴는 꽈뜨로 튀김(4색 채소튀김)이 얹어진 매운 떡볶이, 가락국수, 짜장 떡볶이였다. 이후 강호동은 백종원을 찾아가 레시피를 전수받았다.

멤버들은 메뉴 이름을 정했다. 꽈뜨로 튀김 떡볶이, 웃기는 짜장 떡볶이, 신묘한 누룽지 팥빙수 등 이름부터 웃음을 자아냈다.

영업 하루 전 멤버들은 식당으로 향했고 화랑교육원으로 장소가 결정돼 놀라움을 안겼다. 가게 이름은 '강볶이'였다. 멤버들은 요리 연습 후 시식을 했다. 다른 음식들은 합격점을 받았지만 안재현은 짜장떡볶이가 짜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에 안재현은 수차례 다시 요리를 했고 멤버들은 "(백종원과) 손맛이 달라서다", "선생님 앞에서는 다 맛있다" 등을 원인으로 삼았다. 하지만 진짜 원인은 잘못 사용한 간장 때문이었다. 연습을 마친 멤버들은 집으로 돌아와 재료 준비를 했다.

영업 첫날이 시작됐다. 멤버들은 분주하게 준비를 시작했다. 오픈 시간이 다가왔고 놀라운 소식이 전해졌다. 오픈 전부터 1만 명의 손님이 몰린 것이었다. 이에 제작진은 당초 예정과 달리 저녁 장사까지 하기로 결정했다.

멤버들은 순조롭게 가게를 운영하는 듯했으나 주문 실수가 나왔다. "꽈뜨로(밖으로) 나가버리고"라고 노래를 부른 것을 잘못 들은 안재현이 꽈뜨로 튀김 떡볶이를 또 만든 것이다. 이에 이수근은 "실수할 걸 실수하라"고 지적했고 강호동은 "정색하지 말라"며 오히려 정색해 웃음을 안겼다.

이후 강호동은 갑자기 스태프에게 준다며 가락국수를 만들었다. 이를 본 이수근은 "한 분이 더 못 드시는 거 아니냐"고 말했고 강호동은 주눅이 든 모습을 보였다. 결국 남은 가락국수는 강호동이 먹었고 멤버들에게 타박을 당해 폭소를 자아냈다.

멤버들은 끝없는 손님들에 지쳐갔다. 방송 미 공개된 예고편에서 멤버들은 점점 ‘멘붕’(멘탈 붕괴)에 빠지는 모습이 담겼다. 이에 과연 멤버들이 위기를 극복하고 무사히 장사를 마칠 수 있을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